독립출판물

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현재 위치

  1. HOME
  2. BOOK
 

[쪽 프레스] 사랑에 서툰자들 (4종) (해외배송 가능상품)

기본 정보
상품명 [쪽 프레스] 사랑에 서툰자들 (4종)
제조사 자체제작
판매가 ₩6,000
적립금 100원 (3%)
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
결제수단 무통장 입금, 카드 결제, 적립금, 실시간 계좌이체
SNS 상품홍보
SNS 상품홍보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상품 옵션
종류

(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/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)

수량을 선택해주세요.

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.
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[쪽 프레스] 사랑에 서툰자들 (4종) 수량증가 수량감소 6000 (  100)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이벤트


<사랑에 서툰자들>


- 쪽 프레스 -



쪽 프레스의 그래픽 노블 '사랑에 서툰자들'

4권까지 입고 되었습니다!

제목 그대로 사랑에 서툰 사람들의 이야기를

4명의 작가가 각각 단편 만화로 담아 내었습니다.

흥미로운 이야기와 그 방식을

썸띵 오프라인 샵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!


size 11.7x17.5cm

각 10page 내외




01. Tell Her You Love Her/ Bird_pit(김승환)


Cr ies of sma ll and cute creatures who

force his sealed emotion to open.

봉인된 감정을 열라고 강요하는

작고 귀여운 생물들의 외침.

Bird_pit, who is a n illustrator, captures

various points of ever yday life a nd ma kes them

in caricat ures. He mainly applies the frames

looking down upon from bird's eye on artworks.

일러스 트레이터 김승환은 일상의 다양한

지점을 포착한 뒤 이를 희화화하여 나타냅니다.

주로 새의 시선으로 내려다본 형상과 풍경을

작업의 프레임으로 이용합니다. 







02 Coffee and Her + Flower to You / Oyumi


Subtle and unclea r? Or simple to know?

The intersecting m inds of unbea rable beings.

微妙で不明瞭?または知って簡単?

耐えられない, 交錯する心たち

복잡미묘하기 그지없는, 알고 보면 단순한…

참을 수 없는 존재들의 교차하는 마음.

日本在住 イラストレーター / 漫画家

2 014 年よりwebで連載を持つのをきっかけに、

イラストを描くようになる。現在はwebの他に

雑誌や広告、グッズなど幅広く活動中。

일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일러스트레이터이자

만화가 오유미는 2014년부터 웹상에 작품을

연재해왔습니다. 현재는 잡지와 광고,

제품 분야에서 폭넓게 활동합니다.

 






03 Yes Yes / 0.1


Splash, plop, gurgle, drip, drip, drip…

Somet imes looking elsewhere is alr ight,

specially in our constant conversation.

촤르륵. 보글보글. 풍덩. 꼬르륵. 똑똑똑.

가끔은 딴청 부려도 좋을, 우리들의

끊기지 않을 대화.

T he e lder sister 0 a nd the younger sister 1

draw together. They al so creates frames and

forms that contain those drawings.

언니0과 동생1이 함께 그립니다. 그리고

그 그림을 담는 틀과 형식도 만듭니다.

 





04 Melting Point(녹는점) / YEOP(박선엽)


A pinkish ember in a cold la ndscape with

a chair that is rig ht for one's body.

한 아이의 덩치에 꼭 알맞는 의자가

비어 있는 서늘한 풍경 속, 분홍빛 불씨 하나.

Park Seonyeop seeks for the flow of soul between

h imsel f and others throug h writing, drawing,

and objets. Recent ly he of ten t hink s about

the words such as ‘loss’ and ‘uselessness’.

박선엽은 글과 그림, 오브제를 통해 자신과 타인의

정서적 접점을 확인하며, 최근에는 ‘상실’과

‘쓸모’라는 단 어에 대해 자주 생각합니다.

 



***  서적류는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합니다. 신중한 구매 부탁드립니다.  ***










 

 


※ 스튜디오 썸띵 오프라인 매장에서 더 많은 서적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:) ※





WITH ITEMS

REVIEW

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.

게시물이 없습니다

후기쓰기 모두보기

Q&A

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.

게시물이 없습니다

문의하기 모두보기